Register 2024.07.22 (Mon)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투자

블록체인 모빌리티 스타트업 ‘엠블’, 60억원 추가 투자 유치

송고시간 2020.08.06 17:17


(이미지 : 엠블)

 
블록체인 차량호출 서비스 타다(TADA)를 운영하는 모빌리티 스타트업 엠블(MVL)이 60억원 규모의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엠블은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 센트랄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센트랄의 투자로 인해 엠블은 서비스 제공 2년만에 약 160억원의 누적 투자금을 이루어냈다. 이번 투자유치를 바탕으로 엠블은 향후 동남아시아 내 전기차 보급 계획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엠블은 자동차 거래 및 주행 기록, 운전습관, 차량정비 기록, 운전기사 평가 등 핵심 데이터를 블록체인에 기록해 하나로 연결하는 사업을 진행 중이다. 아울러 지난 5월 자동차 부품 제조사 명신과 E-툭툭(전기 3륜차)을 제작하고 있다.
 
엠블의 우경식 대표는 “제로 커미션으로 선한 기업 이미지를 보유한 것이 엠블의 가장 큰 장점”이라며, “이러한 장점을 이용하여 60만명의 플랫폼 유저에게 E-툭툭을 빠르게 보급하고, 동남아 시장에서의 모빌리티 혁신을 가져오겠다”고 말했다.
 

기사인쇄 | 김인하 기자 press.series@gmail.com

스타트업코리아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2821

Follow 스타트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