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gister 2024.06.17 (Mon)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국내

한국무역협회, 이노브랜치 고도화 …스타트업 해외 진출 이끌어

송고시간 2021.09.02 09:08


무협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 이노브랜치 개념도 (사진=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가 내외 대·중견기업과 스타트업 간 협업 플랫폼인 ‘이노브랜치(Innobranch.com)’의 기능·서비스 고도화에 적극 나섰다고 2일 전했다. 

이노브랜치는 무역협회가 국내외 대·중견기업과 스타트업 간 협업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12월 구축한 바 있다. 

실제로 이노브랜치는 MW, 다임러, 코카콜라, 골드만삭스 등 글로벌 대기업과 연간 30회 이상의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이노브랜치를 통한 ‘포춘500 커넥트(Fortune 500 Connect)’ 사업도 주목할만하다. 포춘500 커넥트는 포르쉐, 바이엘, 아마존 등 포춘 순위 상위에 포진한 100여개 글로벌 대기업과 770여개 국내 스타트업을 연결하는 것이다.

올해 상반기에만 ▲코카콜라-웨어러블 스트타업 ▲스타벅스-인공지능(AI) 기반 음성인식 솔루션 스타트업 ▲버라이즌-무(無)안경 3차원 영상 구현 솔루션 스타트업 등의 협업사례가 15건 나왔다.

작년 하반기에는 미국, 스페인 등 해외 현지에서의 실증 테스트베드 사업이 집중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스타트업은 글로벌 대기업과 협업해 자사의 기술과 제품을 현지에서 직접 시험·적용해보고 기술·제품 검증, 비즈니스 거래 창출, 경험 축적 등의 자산을 얻게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북미 실증사업에서는 국내 스타트업들이 미국 월마트, 타이슨푸드 등 대기업과 6건의 기밀유지 협약 체결에 성공하는 등 최근 글로벌 기업들의 국내 스타트업과의 협업 요청이 증가하고 있다.

무역협회 관계자는 "현재의 해외 실증 테스트베드 사업은 소수의 스타트업에게만 기회가 부여된다는 단점이 있는데 CBT 프로그램이 이를 보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이노브랜치 고도화와 함께 새로운 유형의 오픈 이노베이션 모델을 도입해 이노브랜치가 글로벌 플랫폼으로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기사인쇄 | 홍민정 기자 press.series@gmail.com

스타트업코리아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8812

Follow 스타트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