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gister 2024.06.17 (Mon)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정책

중소벤처기업부 '비대면 스타트업' 추진...'13.5대 1' 경쟁률

송고시간 2021.05.14 14:23


(이미지 : 중소벤처기업부 로고)
 
정부가 공모한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 사업에 5385개사가 몰려들었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번 신청에는 최종 선정 예정인 400개 사에 대비해 13.5대 1의 높은 경쟁률로 기존 창업사업화지원의 평균 경쟁률인 6.3대 1을 감안할 때 2배 이상의 수치를 보였다고 밝혔다.

비대면 스타트업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올해 신설한 것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 분야의 유망 창업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추진되는 분야다.

창업기업의 선발은 12개 부처가 소관 분야별로 전문성 있는 주관기관을 통해 선발하는 것으로 선발된 기업에게는 최대 1억 5000만원의 사업화 자금 지원과 각 분야의 기술과 판로, 인증 등 특화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는 의료와 교육, 생활과 소비, 콘텐츠와 기반기술 등의 분야를 나눠 신청을 받았으며 서류와 발표평가 단계를 걸쳐 최종 선정된다는 뜻을 전했다.

신청기업이 몰린 분야로는 ▲온라인 교육(570개사) ▲에듀테크 시스템(514개사) ▲온라인 농·식품(441개사) ▲지역·융합 미디어(399개사) ▲비대면 의료(327개사) 등으로 알려졌다.

중소벤처기업부 관계자는 "신청 기업에 대해 서면평가, 발표평가 등을 거쳐 5월 말까지 지원기업을 선정하고 6월부터 창업 사업화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기사인쇄 | 김인하 기자 press.series@gmail.com

스타트업코리아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6601

Follow 스타트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