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gister 2024.06.17 (Mon)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글로벌

무역협회, 美 월마트·페덱스 등 상업시설에 테스트베드 추진

송고시간 2020.06.01 18:54

한국무역협회는 미국의 스타트업 지원재단인 스타트업정키(Startup Junkie)와 스타트업 해외 테스트베드 및 오픈 이노베이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 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가 미국에 스타트업 테스트베트를 추진한다.

한국무역협회는 미국의 스타트업 지원재단인 스타트업정키(Startup Junkie)와 스타트업 해외 테스트베드 및 오픈 이노베이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양측은 협약을 통해 ▲월마트 등 스타트업정키 파트너 기관의 상업시설에 국내 스타트업 기술 적용 및 실증을 위한 테스트베드 사업 추진 ▲기업형 액셀러레이터(AC) 프로그램 공동 추진 ▲월마트 등 유통채널에 국내 스타트업 혁신 제품 입점 지원 ▲양국 스타트업, 벤처 생태계 및 오픈 이노베이션 현황 정보 공유 ▲아시아태평양 지역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자원 공유 등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루이스 디젤 스타트업정키 아시아 대표는 “기존 대기업과 스타트업의 협력방식이 의사결정에 많은 시간이 걸리는 데 반해 테스트베드 사업은 파일럿을 통해 상호 적합성을 신속히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라며 “앞으로 무역협회와 함께 스타트업 성장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동기 무역협회 본부장은 “지난해 민간 공모로는 국내 최초 진행한 ‘코엑스 스타트업 테스트베드’의 성공을 발판 삼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롯데마트까지 테스트베드의 외연을 확장한 바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월마트 등 해외 대기업의 주요 상업시설을 우리 스타트업 기술 실증의 장으로 삼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스타트업정키는 월마트 창업자 샘 월튼 일가가 직접 출연 및 후원하는 재단으로 유명하다. 미국 상무부, 아칸소 월튼경영대학 등 미국 정부기관 및 대학도 스타트업정키를 후원하고 있다. 월마트, 페덱스, 타이슨푸드 등 대기업을 주요 협력 파트너로 두고 있으며 최근 서울에 거점을 구축해 무역협회와 공동으로 국내 스타트업의 기술검증(PoC) 파일럿 테스트 지원과 투자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기사인쇄 | 이준섭 기자 press.series@gmail.com

스타트업코리아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6778

Follow 스타트업코리아